사이트 내 전체검색
  • 미래를 창조
    하는 과학 한국의 리더
    포항공과대학교 시스템생명공학부는
    당신을 위한 새로운 희망입니다.

수상 및 언론보도

홈으로 > 연구 > 수상 및 언론보도

IBIO 겸임 최승진 교수 <'2017 소프트웨어 컨버전스 심포지움', 19, 20일 서울 양재동 엘타…

페이지 정보

작성자 김상아 작성일17-01-11 15:34 조회187회 댓글0건

본문

ffcf0e711dde1f68a17caab957a23391_1485850 

4차 산업혁명의 핵심 동력 '소프트웨어 융복합'을 주제로 컨퍼런스가 개최된다.  

 

한국정보과학회는 1월 19일부터 20일까지 한국전자통신연구원, 전자부품연구원과 공동으로 '2017 소프트웨어 컨버전스 심포지움(SWCS 2017)'을 서울 양재동 엘타워에서 개최한다고 10일 밝혔다.

SWCS는 SW 기반의 다양한 컨버전스 기술에 대한 구체적인 방향과 비전을 제시하고자 2011년부터 매년 개최된다. 올해 행사는 7회째다. 

컨퍼런스는 4차 산업혁명을 견인하는 기반 기술로 평가받는 시스템SW와 인공지능, 데이터베이스 분야를 중점적으로 다룰 예정이다. 국내 산‧학‧연을 대표하는 전문가 40여명이 패널로 참여해 '관련 기술 동향'과 '새로 창출되는 융합 산업'과 '기존 산업에 미치는 영향' 등을 고찰할 예정이다.

행사는 산‧학‧연 전문가들과 미래 기술·산업에 대한 함축적 정보를 공유할 수 있도록 기조강연 4개, 특별좌담회, 초청강연 2개, 튜토리얼 4개, 20개의 세션 발표 등으로 구성됐다. 

이상훈 한국전자통신연구원(ETRI) 원장이 'IDX(Intelligent Digital Transformation) 시대의 도래'를 주제로 기조연설에 나선다. 민경오 LG전자 수석연구위원은 4차 산업혁명 속의 가전산업과 SW를 주제로 발표한다. 박청원 전자부품연구원(KETI) 원장은 '4차 산업혁명에 따른 경계의 종말과 대응전략'에 대해, 이용덕 엔비디아(NVIDIA) 지사장은 GPU 컴퓨팅과 미래 기술(GPU Computing & Future Technology)을 다룬다. 

특별좌담회에는 김진형 지능기술정보연구원(AIRI) 원장과 차상균 서울대학교 빅데이터연구원 원장, 이근배 삼성전자 전무, 우병현 조선일보 실장 등이 나와 '4차산업 견인기술의 현황과 현안'을 주제로 미래 산업에 대한 인사이트를 공유한다. 

주최 측은 핵심 신기술에 대한 심층적 교육의 기회를 제공하기 위해 4개의 튜토리얼(기술강연) 시간을 별도로 마련했다. 유환조 포스텍 교수는 '추천 시스템'을 주제로, 신현정 아주대학교 교수는 'Convex Optimization for Machine Learners', 송용호 한양대학교 교수는 'Cosmos+ OpenSSD 구조 및 활용사례', 최승진 포스텍 교수는 '딥러닝의 현재와 미래'를 주제로 발표한다. 

이밖에 최재식 유니스트(UNIST) 교수, 김건희 서울대 교수, 황성주 유니스트 교수, 최재훈 ETRI 실장, 최희열 한동대학교 교수, 유승주 서울대 교수, 유현곤 엔비디아 부장, 강유 서울대, 한욱신 포스텍 교수, 백의현 ETRI 책임연구원, 김영훈 한양대 교수, 오혜연 카이스트 교수, 이상원 성균관대 교수, 지수영 ETRI 실장, 이재진 서울대 교수, 나승구 인텔 이사, 전인걸 ETRI 실장, 허재혁 카이스트 교수, 최영리 유니스트 교수, 김성관 네이버 리더 등도 기술강연에 나선다.


http://it.chosun.com/news/article.html?no=2829209&sec_no=364&pos=main_1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