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이트 내 전체검색
  • 미래를 창조
    하는 과학 한국의 리더
    포항공과대학교 시스템생명공학부는
    당신을 위한 새로운 희망입니다.

수상 및 언론보도

홈으로 > 연구 > 수상 및 언론보도

IBIO 겸임 김경태 교수<노브메타파마, 기술성 평과 통과…코스닥行 '성큼'>

페이지 정보

작성자 김상아 작성일18-03-30 10:56 조회86회 댓글0건

본문

bd4f8017e83ac0f0d3d3cc523ae83a3a_1522473 

 

2형 당뇨 치료제 'NovDB2', 글로벌 임상 2b상 시험 진입 "높은 평가"…향후 상장 일정 '기대감↑'

 

노브메타파마, 기술성 평과 통과…코스닥行 '성큼'

 

노브메타파마 (83,300원 상승3500 -4.0%)가 기술특례상장을 위한 기술성 평가를 통과하며, 코스닥 이전상장에 한 걸음 다가섰다. 특히 최근 '혁신 신약'(first in class)으로 개발 중인 2형 당뇨 치료제가 글로벌 임상 2b상 시험 단계에 진입하면서 향후 코스닥 이전상장 및 공모 흥행에 대한 기대감도 높아지고 있다.

26일 관련업계에 따르면 노브메타파마는 최근 기술특례상장을 위한 기술성 평가에서 한국생명공학연구원과 이크레더블로부터 각각 'A' 등급을 받았다. 한국거래소가 지정한 평가기관 2곳에서 각각 'A', 'BBB' 등급 이상을 획득한 기업에 기술특례상장 예비심사 청구자격이 주어진다. 기술특례상장은 기술성 평가와 기업 실사 등의 심사과정을 거치는데 사실상 기술성 평가가 상장 여부를 가르는 분수령으로 여겨진다.

이번 기술성 평가에서 블록버스터급 신약으로 개발 중인 2형 당뇨 치료제 'NovDB2'가 높은 점수를 받았다고 회사 측은 밝혔다. 노브메타파마는 지난달 미국 임상연구심의위원회(IRB)의 승인하에 'NovDB2'의 임상2b상 시험에 진입한 뒤 연구개발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

'NovDB2'는 '내인성 펩타이트'를 이용한 새로운 기전의 인슐린 저항성 치료제로 경쟁제품의 부작용을 최소화한 '혁신 신약'(first in class)으로 주목받고 있다. 시판 중인 인슐린 저항성 치료제는 '글리타존' 계열이 유일한데 일부는 체중, 방광암 발병률 증가 등 부작용에 대한 우려가 제기됐다.

특히 'NovDB2'는 인슐린 저항성을 근본적으로 개선하는 신약으로 단기적인 혈당 조절로 각종 대사질환 발병을 지연하는 '인슐린 주사' 등에 비해 경쟁력을 갖췄다는 분석이다. 이에 'NovDB2' 개발이 완료되면 2023년 130조원 규모로 성장이 전망되는 글로벌 당뇨 시장을 재편할 것으로 기대를 모으고 있다.

또 'NovDB2'가 미국에서 임상 2b상 시험에 진입한 점을 고려하면 향후 노브메타파마의 코스닥 이전상장 및 공모 흥행 전망도 밝다는 분석이 나온다. '코넥스 대장주'였던 엔지켐생명과학이 지난달 미국에서 임상 2a상 시험 중인 호중구감소증 치료제 'EC-18'을 앞세워 코스닥 이전상장 및 공모 흥행에 성공한 바 있다.

노브메타파마 관계자는 "'NovDB2'가 글로벌 임상 2b상 시험에 진입하면서 이인규 대한당뇨학회 회장, 김경태 포항공대 교수 등 대사질환 권위자들이 회사 사내이사로 합류하고 있다"며 "시가총액도 5800억원대를 넘어서는 등 시장의 관심도 높아지고 있다"고 말했다. 이어 "코스닥 이전상장을 계기로, 블록버스터급 신약 개발에 한층 속도를 낼 것"이라고 덧붙였다.

 

2018-03-26 이원광 머니투데이 기자 demian@mt.co.kr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