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이트 내 전체검색
  • 미래를 창조
    하는 과학 한국의 리더
    포항공과대학교 시스템생명공학부는
    당신을 위한 새로운 희망입니다.

I-Bio 겸임 김원종 교수 <지아이셀, 시리즈A 260억 유치 "GMP 구축+임상 속도">

페이지 정보

작성자 이주영 작성일20-07-28 11:42 조회13회 댓글0건

본문

7de4869efa051ea411a1d5ca385bdcdd_1595904 

 

지아이셀은 데일리파트너스, 케이클라비스, 아주IB, 에스엘인베스트먼트 등으로부터 시리즈A 260억원을 투자받았다고 2일 밝혔다. 장명호 지아이셀 대표는 이번 투자금은 주로 성남에 세포치료제 GMP 생산 시설을 구축하는데 투입될 예정으로, 오는 8월 완공될 예정이다또한 임상을 앞두고 있는 NK세포 치료제 후보물질의 비임상 및 임상개발에 투입될 것이라고 밝혔다.

 

지아이셀은 유전자 조작을 하지 않은 세포치료제를 개발하는 것을 목표로 하며, 3가지 세포치료제 플랫폼 기술을 갖고 있다.

 

우선 NK세포 치료제 임상 개발에 집중한다. 지아이셀은 암세포를 쓰지 않고 사이토카인과 이중항체 등을 이용하는 ‘feeder cell free’ 방식으로 NK세포를 효율적으로 증식시키는 배양 기술을 갖고 있다. 이를 바탕으로 항암 활성을 높인 자가유래/동종유래 NK세포 ‘GIC-102’ HER2+ 유방암을 타깃해 NK세포와 허셉틴 병용투여하는 ‘GIC-103’ 화학항암제를 포함한 나노 입자를 부착한 동종유래(allogeneic) 나노 NK세포 ‘Nano NK(GIC-101)’ 등 파이프라인을 개발하고 있다.

 

이 가운데 GIC-101은 김원종 포스텍 교수팀으로부터 도입한 것으로, 지난 4월 재료 과학 분야의 세계적 학술지인 어드밴스드머터리얼즈(Advaced Materials)의 표지 논문으로 게재했다. 화학항암제를 탑재한 나노 NK는 기존 화학항암제의 전신투여에 따른 독성 부작용은 줄이면서, 악성 고형암종인 삼중음성유방암(TNBC) 모델에서 항암 효과를 발휘했다.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